총 게시물 652건, 최근 0 건
 

 

태안 보물창고 일반에 공개...국립태안해양유물전시관 개관

기자명 : 김효상 입력시간 : 2019-11-19 (화) 10:26


2012년 설계를 시작해 작년 말 건립된 국립태안해양유물전시관은 제1상설전시실과 기획전시실 등 2개 전시실을 부분 개관했다.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태안 해양유물전시관에서 그동안 공개하지 않은 상설전시실 제2∼4실을 18일 개방했다.

태안전시관은 2007년 이후 태안 앞바다에서 나온 고선박과 수만 점에 달하는 유물을 보관하고 전시하기 위해 건립됐다. 서해 중부 해역에서 찾은 고선박 8척과 수중문화재 3만여점을 보관한 태안전시관은 상설전시실에서 보물로 지정된 ‘청자 퇴화문두꺼비모양 벼루’, ‘청자 음각연화절지문 매병 및 죽찰’을 비롯해 자료 1000여점을 선보인다.

고선박 중에는 마도 1호선을 실물 크기로 만든 재현선(사진)을 전시한다. 마도1호선은 1207년 겨울에서 1208년 초에 걸쳐 전남 해남·나주·장흥에서 화물을 싣고 개성으로 향하다 태안 앞바다에 침몰한 사실이 배에서 나온 목간을 통해 확인됐다.

상설전시실은 서해 중부 해역 주요 수중유적과 발굴 현황을 정리한 1실 ‘서해, 수중발굴’, 고려청자와 특산품을 담아 운반한 도기 항아리, 공물로 바친 곡물류, 목간과 죽찰 등으로 꾸민 2실 ‘서해, 해양교류’, 전통 선박의 특징을 설명한 제3실 ‘서해, 배’, 취사도구와 식기류·놀이도구 등 선원들이 사용한 생활유물을 전시한 4실 ‘서해, 뱃사람’으로 구성된다.

 

태안전시관의 휴관일은 월요일이며, 입장료는 무료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c)대한방송연합뉴스,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2

언론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양성현 / 편집인:백숙기 / 등록번호 : 서울, 아02046 / 등록일자 : 2012년 3월 22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숙기

서울특별시 서초구 잠원동 11-6 4층 뉴스센터 / 대표전화 : 02-3397-6689 /팩스 02)765-5009

Copyright ⓒ 대한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