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 게시물 737건, 최근 0 건
 

 

정성호, 아내 경맑음 베이비박스 후원금전달

기자명 : 김효상 입력시간 : 2023-09-15 (금) 08:38


개그맨 정성호와 부인 경맑음씨가 지난 6일 서울 관악구 주사랑공동체(이사장 이종락 목사) ‘베이비박스’를 방문해 ‘미쁘다맑음’ 의류판매 수익금 300만원을 전달했다. 정씨 부부는 “저희 부부가 베이비박스에 온 이 귀한 아이들을 빛나는 보석으로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베이비박스에 도움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부부는 주사랑공동체에 직접 쓴 손편지도 전달했다. 편지에는 “정수아 정수애 정수현 정재범 정하늘을 키우는 정성호, 경맑음입니다. 너무 작은 금액이라…. 하지만 우리가 이렇게 하면 또 누군가 동참하리라 생각하고 늘 선행하시는 모든 분들과 도움을 기다리는 아이들에게 감사하단 말씀 전합니다”라고 적혀 있었다.

  개그맨 정성호와 경맑음은 저희 부부가 평생 마음을 다해 열심히 살아, 이 귀한 생명의 아이들을 가장 빛나는 보석으로 만들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주사랑공동체 베이비박스를 위해 진심을 다해 모든 도움을 다 하겠다.”고 약속했다.

후원금은 상담을 통해 아기를 다시 키우기로 한 미혼모 가정과 베이비박스를 통해 시설로 보낸 아동의 자립을 위해 사용된다. 이종락 목사는 “베이비박스 아동을 위해 선한 영향력을 끼친 두 분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주사랑공동체 이종락 목사는 어려운 경제 상황에도 선한 영향력으로 베이비박스 아동을 위해 아낌없는 후원과 선한 영향력을 실천하고 있는 두 분께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종락 목사는 위기 영아의 생명을 위해 200912월 서울 관악구 난곡로 교회 담벼락에 베이비박스를 설치하여 4, 현재까지 2,065명의 생명을 보호했다.

 

베이비박스에 온 미혼모 96%를 만나 아기를 키울 수 있도록 상담해 지난해에는 출생신고를 통해 30%의 엄마가 아기를 키우고 있으며, 400여 명의 미혼 한부모 가정에 매월 3년간 양육 키트와 생계비, 법률 및 의료지원 등 행정절차와 대기시간 없이 원스톱으로 즉시 지원하고 있다.

 

개그맨 정성호, 아내 경맑음의 후원금은 상담을 통해 아기를 다시 키우기로 한 미혼모 가정과 베이비박스를 통해 시설에서 보호되고 있는 보호아동의 자립을 위해 사용된다.

<저작권자(c)대한방송뉴스,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2

언론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인:양성현 / 편집인:백숙기 / 등록번호 : 서울, 아02046 / 등록일자 : 2012년 3월 22일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숙기

서울특별시 서초구 잠원동 11-6 4층 뉴스센터 / 대표전화 : 02-3397-6689 /팩스 02)765-5009

Copyright ⓒ 대한방송뉴스. All rights reserved.